본문 바로가기

Finance/New normal

앞으로의 디젤은

youtu.be/q1TtHy3bT_Y

내연기관, 강력한 힘, 연료의 효율 디젤엔진은 지금껏 산업화시대에 많은 영향을 미쳐왔다. 

하지만 문제는 환경오염의 주범이라는 것이다. 

또한 전기자동차의 등장은 기존의 내연기관의 장점을 흡수하고 단점을 없애버렸다. 

더이상 디젤 자동차는 설 자리가 없다는 것이다. 또한 폭스바겐의 디젤게이트는 그 신뢰도에도 먹칠을 했다. 

맞다. 미래는 이제 디젤엔진의 자동차를 타지 않을 것 같다. 디젤쪽에서는 친환경연료로 탈바꿈하겠다지만 벌써 대안들이 나와있지 않은가.

전기차의 단점은 충전에 시간이 오래걸린다는 것이다. 이것이 해결된다면? 이게 아니라면 수소자동차는 어떤가? 화물트럭의 경우 전기자동차보단 수소자동차가 효율이 더 크다는 것도 증명되고 있다. 그러면 디젤은?

안녕이라는 것이다. 친환경, 고효율, 더 값싼게 존재하게 된다면 이전의 것은 시장에서 사라지게 된다는 것이 시장경제의 법칙이다. 

전기차는 지금 도약을 위한 발구르기의 단계라고 본다. 우리도 인프라만 제대로 갖춰진다면 전기차로 넘어가는 것은 한순간이라고 본다. 

세대는 바뀌고 기술은 생활은 바꾸게 된다. 앞으로도 그럴 것이고. 

다음세대를 위해서도 당연한 일인듯 싶다.

'Finance > New norm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앞으로의 디젤은  (0) 2020.06.28
코로나 시대의 공유경제는?  (0) 2020.05.22
코로나 이후의 시대 변화  (0) 2020.04.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