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riting Records/아저씨의 하루

SNS는 인생낭비_퍼거슨 옹

페이스북을 쓰다가 그만두었다. 

내가 굳이 알아야 하는 정보인가

보여주기 위한 사진 올리기가 재미있나

기록을 남기기 위해선 다른 방식은 있지 않은가.

결론은 블로그가 낫다

 

자주가는 소셜 커뮤니티.

과연 얻는 유용한 정보량과 다른 사람들의 글들을 보면서 스트레스를 받는양이

어느쪽이 더 큰가.

수십개의 커뮤니티를 둘러볼 이유가 있나

그나마 유용한 커뮤니티는 무엇이 있나

하나로 정리하고 거기에 들이는 시간을 최대한 줄이자.

 

지금까지의 사용습관과 패턴을 보면 긍정적인면보다 부정적인면이 많다. 

블로그나 열심히하자.

 

 

 

 

'Writing Records > 아저씨의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문이 필요한가?  (0) 2020.09.11
홍보영상은 이래야지  (0) 2020.09.02
SNS는 인생낭비_퍼거슨 옹  (0) 2020.08.21
올해 음악트렌드는 디스코인가?  (0) 2020.08.21
21세기에 20세기 관행들  (0) 2020.07.23
기가찬다  (0) 2020.07.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