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Writing Records/아저씨의 하루

올해 음악트렌드는 디스코인가?

방탄의 새노래를 들었다. 

디스코풍 밝은 노래. 노래좋음(이제 가요가 아닌 오리지널 팝 같아서 아쉽지만)

박진영은 원래 디스코장르를 좋아하는 것 같아서 그러니 했는데

방탄까지(?) 아무튼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힘이나는 신나는 노래를 불러주어 좋다.

'Writing Records > 아저씨의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보영상은 이래야지  (0) 2020.09.02
SNS는 인생낭비_퍼거슨 옹  (0) 2020.08.21
올해 음악트렌드는 디스코인가?  (0) 2020.08.21
21세기에 20세기 관행들  (0) 2020.07.23
기가찬다  (0) 2020.07.20
시사공해  (0) 2020.07.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