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aker(Crafts)/Wood works

톱과 끌

목공을 하는데 있어서 톱과 끌을 잘쓰면 

절반은 해낸다는 생각이다. 

몸이 익숙해져야 할 때까지 한다면 얼마나 해야할까

쉽게 베이기도 해서 항상 반창고를 가지고 다니지만

정말 이 둘 도구는 잘쓰고 싶다.

진도가 잘 안나가는데 내일은 좀 빼야겠다.

그러나 디테일도 생각하고.

'Maker(Crafts) > Wood wor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Hans Wegner The Chair(PP 503)  (0) 2020.09.25
라운지체어 Frame  (0) 2020.08.13
톱과 끌  (0) 2020.07.14
오크로 시작  (0) 2020.06.22
라운지체어 목업 3  (0) 2020.06.18
라운지 목업2  (0) 2020.06.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