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ading Records/books

투자에 대한 생각

1번 더 봐야할듯한데 솔직히 가슴에 와 닿지는 않았다.

뭐랄까 정답이 보이면 따라가고 신중하게 투자하고 아님 하지말고 하는 중립적인 태도.

뭔가 읽을 때 마다 답답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각 챕터에 나와있는 제목이 그냥 다가 아닌가 싶다. 

한번 다시보면 또 얻는게 있을지도 모르겠다. 읽을지는 모르겠지만.

'Reading Records > book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_총균쇠  (0) 2020.06.07
책_돈의 속성  (0) 2020.06.04
투자에 대한 생각  (0) 2020.05.27
달리기를 말할 때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  (0) 2020.04.07
현명한 투자자_요약판  (0) 2020.03.03
수학이 필요한 순간  (0) 2020.01.14